메뉴 건너띄기
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
SW,

[SW마에스트로 간담회] "기술 좋아도 실패위험… SW창업 지원 인프라·안전망 절실"

  • 2020-12-22 15:41
  • |
  • SW마에스트로
[SW마에스트로 간담회]




SW(소프트웨어) 창업은 처음부터 국경의 제한 없이 글로벌을 무대로 사업을 펼칠 수 있다는 매력이 있다.

창업은 '죽음의 계곡'으로 불릴 정도로 난관의 연속이지만, SW 실력에다 아이디어로 무장한 젊은 창업가들은 광활한 시장에서 도전을 이어가며 성공 스토리를 써 가고 있다. 특히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기획평가원(IITP)의 최고급 SW 인재양성 사업인 'SW마에스트로' 출신 개발자들의 활약이 눈부시다.

SW마에스트로 프로그램을 통해 2010년부터 10년 간 1000여 명이 프로그램을 수료하고, 110개 창업기업이 탄생했다. 석제범 원장을 비롯한 IITP 관계자, SW마에스트로 출신 창업자들과 'SW창업 생태계 조성방안'을 주제로 최근 서울 강남구 SW마에스트로연수센터에서 간담회를 진행했다.